상단여백
HOME biz&cul
하늘을 무대 삼은 한 여름 밤의 꿈 ‘스트레인지 프룻’

[뉴스비전e] 우리동네 문화골목 ‘앨리웨이 광교’가 웰커밍 페스티벌의 일환으로 호주의 유명 극단 ‘스트레인지 프룻(STRANGE FRUIT)’을 초청해 특별 공연을 선보인다.

스트레인지 프룻은 시드니 올림픽, 런던과 리오 패럴림픽,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소치동계올림픽 등 세계 각국의 엑스포 등지에서 공연하며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호주의 대표적인 야외극 단체다. 

5미터 높이에서 360도로 흔들리는 장대를 이용해 시각적인 볼거리를 제공해 관객들을 매료시키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와 함께 연극, 춤, 서커스를 융합한 다양한 테마와 이야기를 함께 꾸며 색다른 재미와 감동을 관객에게 선사한다. 정형화된 무대가 아니라 하늘과 공중을 무대로 자유롭게 동선을 오가면서 관객과 소통하는 공연이라는 점에서 남녀노소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다. 

스트레인지 프룻의 공연은 앨리웨이 광교를 찾아주고 사랑해주는 로컬 고객에게 감사와 환영의 의미를 담은 웰커밍 퍼포먼스의 하이라이트이다. 

쉽게 경험할 수 없는 세계적인 수준의 공연을 무료로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고객들에게 선사함으로써, 보다 더 특별한 경험과 추억을 제공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되었다. 

본 초청 공연에서 스트레인지 프룻은, 소년 소녀가 만나면서 느끼는 사랑, 질투, 기쁨 등의 로맨틱한 이야기를 재미있게 표현하면서 모차르트부터 스윙까지 다양한 음악으로 구성한 ‘스운(SWOON)과, 높은 장대 위의 구 위에서 배우들의 움직임으로 우주적 신비와 판타지를 그려낸 ‘스피어스(THE SPHERES)’를 교차로 선보인다.

스트레인지 프룻을 초청해 공연하는 앨리웨이 광교 관계자는 "광교호수공원을 인접하고 있는 탁트인 광장에서 이뤄지는 공연인 만큼 가족은 물론 연인 등 누구나 함께 즐길 수 있는 취지로 마련했다"며 "하늘을 무대로 장대하고 웅장한 스펙트럼을 선보이는 이번 스트레인지 프룻의 세계적인 공연을 많은 분들이 즐겼으면 한다"고 말했다.

유진희 기자  news@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진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