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스마트 자판기 ‘출출박스’
상태바
풀무원 스마트 자판기 ‘출출박스’
  • 홍상수 기자
  • 승인 2019.05.30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북 본점 스마트 자판기 2대 입점 시작

[뉴스비전e] 풀무원이 신선식품까지 판매 가능한 무인판매 ‘스마트 자판기’를 선보였다.
과일, 샐러드, 유제품, 식사 대용 간편식 등 유통기한이 짧은 신선식품을 취급할 수 있는 스마트 자판기 ‘출출박스’다.

‘출출박스’는 신선식품의 판매에 있어 가장 중요한 품질 관리에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s)기술을 접목해 상주하는 관리 인력 없이도 항상 신선한 제품을 공급한다.

구매자는 앱을 실행해 자주 이용하는 곳으로 등록한 자판기의 실시한 재고 현황과 구매 이력을 확인할 수 있고 포인트로 결제, 적립이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구매 패턴에 대한 데이터 분석을 통해 부족하거나 필요한 영양소를 파악해 식품을 제안하는 차별화된 개인별 맞춤 서비스도 제공할 수 있다.

관리자는 관리자 전용 모바일 앱(App)으로 신선식품의 유통기한을 실시간으로 점검하며, 유통기한이 지난 제품은 바로 판매를 중단할 수 있다. 또 재고, 배송, 적재 등 상품 관리에 관한 모든 프로세스도 꼼꼼히 관리할 수 있다.

최근 풀무원은 프리미엄 키즈카페 ‘디아망’ 강북 본점(서울시 도봉구 쌍문동 소재)에 ‘출출박스’ 2대를 입점했다.

입점 제품은 ▲오가닉 아이주스 ▲유기농밀키롤 ▲아이러브요거트 등 풀무원이 추천하는 유아, 어린이용 안심 간식부터 ▲촉촉란 ▲돈코츠라멘 등 어른용 식사 대용식을 비롯해 아이들의 선호가 높은 캐릭터 음료와 과자 등이다.

풀무원 무인플랫폼 사업을 담당하는 U-biz 남정민 사업부장은 “디아망 강북 본점 내 ‘출출박스’ 입점을 시작으로 학교, 사무실 등 사람들이 오래 머물며 간단한 먹거리에 대한 수요가 있는 공간을 중심으로 제휴 범위를 넓히고, 다양한 타입의 스마트 기기를 도입하며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