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SK텔레콤 T맵, 애플 승인 거절로 카플레이 버전 지연

[뉴스비전e 박재형 기자] 모바일 내비게이션 ‘T맵’의 애플 카플레이 연동이 지연될 전망이다.

25일 SK텔레콤에 따르면 애플 카플레이를 지원하는 T맵 GM(골드마스터) 버전을 개발해 iOS 12 정식 버전 출시 이전인 17일 애플에 심사 요청을 했으나 지난 22일 승인 거절 통보를 받았다.

SK텔레콤은 22일 “이미 승인받은 다른 카플레이 내비게이션에도 발생하는 동일한 사항에 대해 승인 거절이 돼 저희도 당혹스러운 상황”이라며 “문제를 해결하고자 애플 심사팀에 이의신청 중”이라고 공지했다.

애플은 18일 공식 배포한 최신 iOS 12 버전에서 카플레이에 외부 업체의 내비게이션 앱을 쓸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따라 카카오내비는 iOS 12 배포에 맞춰 국내 내비게이션 앱 중 최초로 애플 카플레이와 연동을 시작했다.

SK텔레콤도 iOS 업데이트에 맞춰 애플 카플레이를 지원할 방침이었으나 애플의 승인 거절로 일정에 지연될 것으로 보인다.

박재형 기자  jaypark@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