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distribution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패션X재미=팝업스토어가로수길 메인 스트리트에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로 열어
[디스커버리 제공]

[뉴스비전e 이장혁 기자] 차별화된 패션성으로 롱패딩의 트렌드를 리드하는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이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 메인 스트리트에 브랜드 콘셉트 플레이스 '팝업스토어'를 오픈했다.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로, 브랜드가 주력해 보여주고자 하는 패션아이템과 크리에이티브 콘텐츠를 공간 감성으로 접목해 핫 플레이스로 자리매김 할 것을 예고했다.

특히 디스커버리는 본격적인 패딩 시즌을 앞두고 팝업스토어를 통해 2018 F/W 패딩 트렌드를 선보이며 패션 카테고리로 진화하는 디스커버리 패딩을 소비자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최근 쇼케이스를 통해 디스커버리는 그동안 기능성에 집중되었던 롱패딩에 브랜드 고유의 아이덴티티와 패션성을 불어넣으며 패딩에 대한 새로운 개념을 제시했다.

롱패딩의 부피감 및 기장감에 변화를 주는 것은 물론, 소재나 컬러에도 다양성을 더했다. 또한 패딩에 패딩을 겹겹이 레이어링 하거나 패딩 속에 썸머 탱크탑을 매치하는 등 '롱패딩의 큐레이터'로서 개성넘치는 스타일링을 제시했다.

새롭게 오픈한 팝업스토어에서는 이러한 브랜드 고유의 감각을 직접 자유롭게 체험하며 더욱 가깝게 느낄 수 있다.

디스커버리는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상징하는 구조물을 스토어 곳곳에 설치해 다가올 겨울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외벽에는 대형 북극곰 모형이 매달려 환상적인 겨울 오브제를 시각적으로 연출했고, 입구에 들어서면 유니크한 포토존이 사진 찍고 공유하는 재미를 더한다.

1층에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디스커버리의 신상 롱패딩 모델이 구비돼 있는데, 약 90여 종류의 2018 F/W 신상 제품들이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타 매장에서 보기 힘든 희귀 아이템을 직접 입어볼 수 있고, 지하 1층에서 바로 구매가 가능한 점도 눈길을 끈다.

또 2층은 다양한 복합 놀이시설 공간으로 구성됐다. 하늘로 날아오를 것 같은 열기구와 택시 케이블카가 자아내는 독특하면서도 이국적인 분위기 속에 겨울 왕국을 연상케 하는 커다란 북극곰 농구골대와 볼링존 등이 마련돼 다양한 게임을 자유롭게 즐길 수 있다.

디스커버리 관계자는 "디스커버리는 패딩 시장을 개척하고 지난 몇 년 동안 많은 소비자들에게 꾸준히 사랑을 받아왔다. 또한 그동안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올 시즌 더욱 진화한 디스커버리만의 패딩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디스커버리 런칭 이후 최초로 오픈하는 팝업스토어를 통해 시즌마다 다양한 모습으로 변화하고 성장하는 디스커버리를 만나며, 더욱 많은 사람들이 디스커버리의 아이덴티티를 체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장혁 기자  hymagic@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