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iz&cul
효성, 추석 맞아 ‘사랑의 생필품 나눔’조현준 회장, 지난 8월 취약계층 찾아 ‘사랑의 쌀’ 전달
효성은 11일 오후 서울남부보훈지청을 찾아 이용기 서울남부보훈지청장(왼쪽 세번째)과 이정원 효성 상무(왼쪽 네번째)가 참석한 가운데, 국가 유공자와 재가복지대상자를 위한 ‘사랑의 생필품 나눔’을 진행했다.<사진=효성 제공>

효성이 11일 오후 ‘사랑의 생필품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효성은 추석을 맞아 서울남부보훈지청에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참치와 햄 200세트를 전달했다. 이번 나눔은 서울남부보훈지청에 등록된 국가 유공자와 재가복지대상자를 위한 것이다.

효성은 마포구 등 사업장 인근 지역에 사랑의 쌀과 김장김치, 생필품 등을 정기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2015년부터 매년 2회 본사가 위치한 마포구 지역주민을 위한 ‘사랑의 생필품 나눔’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8월에는 조현준 효성 회장이 직접 마포구 취약계층을 찾아 사랑의 쌀과 함께 뜨거운 더위를 이겨낼 수 있도록 시원한 수박을 전달하기도 했다.

조현준 회장은 “소외된 이웃을 돕고 다 함께 행복한 사회를 만드는데 보탬이 될 것”이라며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적극적인 사회공헌 의지를 밝혔다.

효성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며 신입 사원들의 첫 사회생활을 봉사활동으로 시작하도록 이끌고 있으며, 승격자 교육 프로그램과 효성나눔봉사단 등을 통해 임직원들이 직접 참여하는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박재형 기자  jaypark@nvp.co.kr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