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
'딩고' 만든 메이크어스, SK텔레콤서 100억 투자 받는다

[뉴스비전e 이장혁 기자] 지난 3년간 300억 원이 넘는 누적 적자에 시달리던 메이크어스가 SK텔레콤으로부터 100억원 규모의 투자를 받게 됐다.

SK텔레콤은 11일 모바일 방송국 ‘메이크어스’에 1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단행했다고 11일 밝혔다.

메이크어스는 지난 2015년 스타트업으로는 이례적으로 벤처캐피탈 업체인 DSC인베스트먼트, KTB네트워크, 캡스톤파트너스, 스톤브릿지캐피탈로부터 총 202억 원 규모의 투자를 받기도 했다.

메이크어스는 음악과 음식, 여행, 뷰티 등 다양한 주제의 모바일 동영상 콘텐츠를 제작하고 페이스북·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는 스타트업이다. 10~30대의 눈높이에 맞는 감각적이고 재미있는 영상들을 내놓으며 밀레니얼 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2017년 기준 메이크어스의 페이스북·유튜브·인스타그램 구독자는 3360만명, 포스팅 조회수는 37억회에 이른다.

특히 메이크어스의 음악채널인 딩고 뮤직은 세로가 긴 화면으로 구성된 모바일 특화 뮤직비디오를 선보이는 등 대표적인 모바일 음악 채널이다.

SK텔레콤은 하반기 출시될 새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한편, 음악 생태계를 활성화 하기 위해 메이크어스 투자를 결정했다. 양사는 음악 프로그램 공동제작 등 다양한 협력 방안을 검토 중이다.

올해 초 SK텔레콤은 AI·블록체인 등 New ICT기술을 도입한 음악 사업 진출을 선언했다. SK텔레콤은 개인 취향에 맞는 음악 추천·보는 음악 콘텐츠 확대 등 차별화 된 서비스 제공과 창작자 친화적인 음악 산업 생태계 조성을 천명한 바 있다.

SK텔레콤은 "메이크어스는 모바일 미디어를 소비하는 젊은 세대의 특성을 잘 이해하고 있는 스타트업이라며 아티스트들이 모바일 환경에서 팬들과 더 가깝게 연결될 수 있는 방법을 함께 모색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장혁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