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
SK하이닉스, ‘2018 동반성장협의회’ 정기총회 개최...60여개 협력사 대표와 동반성장 전략 공유
SK하이닉스가 2018 동반성장협의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60여개 협력사 대표와 만나 동반성장 전략을 공유했다. (좌측 6번째) SK하이닉스 CEO 박성욱 부회장 (좌측 7번째) 동반성장협의회 회장 주성엔지니어링 황철주 대표이사 <사진 / SK하이닉스>

[뉴스비전e 정윤수 기자] SK하이닉스가 60여개 협력사 대표와 만나 반도체 생태계 강화 의지를 피력했다. SK하이닉스는 그 일환으로 경기도 이천 본사에서 ‘2018 동반성장협의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협력사와 반도체 생태계 강화에 나선다고 28일(월) 밝혔다.

SK하이닉스는 매년 1회 개최하고 있는 본 행사를 통해 회사의 경영 현황과 반도체 최신 동향 등을 공유하며 상호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이번에는 2∙3차 협력사들의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 지원에 초점을 맞추었다. 이를 위해 SK하이닉스는 금년 하반기부터 2차 협력사의 생산성 및 역량 향상을 위한 컨설팅을 진행한다. 또한 2∙3차 70여개 협력사 CEO를 대상으로 경영∙경제∙인문 및 반도체 인사이트를 제공하는 반도체 상생 CEO 세미나를 신규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박성욱 부회장은 “급변하고 있는 대내외 환경에 따른 잠재적 리스크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반도체 생태계 강화가 중요하다”며 “이런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협력사와 공유인프라 기반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2∙3차 협력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1차 협력사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동반성장 협의회 회장인 주성엔지니어링 황철주 대표이사도 “상호간 공동의 가치를 창출하고 실질적 동반성장을 이루기 위해 협의회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기”라며 “공동의 철학과 목표를 바탕으로 협력 관계를 강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SK하이닉스는 협력사 지원을 위해 총 4,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 바 있다. 특히 금년에는 2∙3차 협력사 상생협력모델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동반성장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1차 협력사와 함께 2차 협력사에 대한 대금지급 조건 개선을 위해 상생결재 시스템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정윤수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