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4차산업 AI/빅데이터/SW
LG CNS, NH농협생명 IFRS 17 사업 수주...보험개발원·DB손해보험 이어 3번째 IFRS 시스템 구축
김영섭 LG CNS 대표이사 <사진 / 뉴스비전e>

[뉴스비전e 정윤수 기자]  LG CNS가 NH농협생명 IFRS 17 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LG CNS는 최근 NH농협생명과 본 계약을 마치고, 시스템 구축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사업규모는 약 150억원이며, 구축기간은 2020년 7월까지 총 29개월이다.

이번 사업수주로 LG CNS의 IFRS 17 시스템 구축은 3번째를 맞게 된다. 

지난해 1월, LG CNS는 보험개발원과 손잡고 중소보험사를 위한 시스템 공동 구축에 나섰으며, 5월부터는 DB손해보험의 시스템 개발에도 참여하고 있다.

IFRS 17은 2021년 1월부터 보험업계에 도입될 국제회계기준이다.

국내 보험사는 기존 원가로 평가하던 부채를 시가로 평가해야 한다. 또한 상품판매로 인한 수익을 납입기간이 아닌 보장기간까지 포괄해서 인식해야 하는 등 새로운 기준을 따라야 한다. 이에 따라 보험사들은 시스템 신규 구축 혹은 변경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LG CNS는 사용자 편의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이번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할 계획이다.

 

◆LG CNS, 지난해부터 연이어 금융권 차세대 사업 수주 

LG CNS, 금융권 차세대, IFRS 17 등 주요 수주 <자료 / LG CNS>

LG CNS는 금융권 IT 프로젝트를 효과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은행, 증권, 카드, 보험 등 금융산업별전문가로 구성된 전담조직을 별도로 운영하고 있다.

LG CNS는 풍부한 경험과 전문인력을 토대로 지난해 9월 KB국민카드와 11월 NH농협카드에 이어, 12월 비씨카드까지 2017년 발주된 3건의 신용카드 차세대 사업을 모두 수주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보다 앞선 작년 초에는 KB캐피탈 차세대도 수주했으며, 올해 초에는 한국예탁결제원 전자증권시스템 구축을 맡는 등 금융권 IT 분야에서 선도적 입지를 확고히 하고 있다. 

김홍근 금융사업담당 상무는 “지난 20년간 금융권에서 축적해온 IT 프로젝트 수행역량을 바탕으로 이번 NH농협생명의 IFRS 17 시스템도 성공적으로 구축할 것”이라고 밝히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과 제도변화 등으로 급격하게 변화하는 금융권 IT영역에서 앞으로도 LG CNS의 선도적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라고 강조했다

정윤수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