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상 리포트
[영상 리포트] 송재준 게임빌 부사장 "로열블러드, 세계적 모바일 MMORPG로"

[뉴스비전e 김호성 기자] <송재준 게임빌 부사장> "남들이 하지 안는걸, 새롭게 도전하기 위해 2년반의 개발과정을 거쳐서  오늘 쇼케이스에 공개하게 됐습니다." 

100명의 핵심인력을 투입해, 2년반 이상 준비해온 블록버스터급 모바일 MMORPG 로열블러드를 공개하며, 송재준 게임빌 부사장은 이와 같은 감회를 밝혔습니다. 

로열블러드 공개와 함께 밝힌 'MMORPG the Next'라는 슬로건에는, 기존의 MMORPG와 비교해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뜻을 담고 있습니다.  로열블러드를 소개하며, 송 부사장은 단계별 임무의 틀에서 벗어난 돌발임무 방식과, 대규모 전투 등 차별화된 특징을 강조했습니다. 

<사진 / 뉴스비전e>

<송재준 게임빌 부사장> "로열블로드만의 특징을 갖추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벤트 드리븐 시스템'을 적용했습니다.  이벤트드레곤 시스템,  태세전환, ‘100 대 100’의 ‘진영 대 진영(RvR)’ 전투와 최대 500명이 참여하는 대규모 ‘길드’ 시스템이 적용 됐습니다"

누구나 노력한만큼 얻는 확정형 성장시스템, 최고성능의 장비는 팔지 않고 모든 아이템은 게임을 하면서 과금 없이 플레이만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한 정책 역시 기존 MMORPG와는 차별화된 특징으로 꼽힙니다.  

송 부사장은 내년 1월(12일) 국내 서비스 시작에 이어 3월을 목표로 추진중인 글로벌 출시에도 기대감을 전했습니다. 

특히 모바일 MMORPG 최초로, 전세계 오픈마켓에 동일한 버전을 공개하는 이른바 '글로벌 원 빌드'에는 게임업계의 관심도 높습니다. 

이를 위해 로열블러드의 개발 단계에서부터 세계 시장을 목표로 국내외 단일 버전으로 개발해 왔습니다. 

<송재준 게임빌 부사장> "국내 모바일 MMORPG 최초 글로벌 원빌드 서비스입니다"

북미 유럽을 포함해서, 전세계 시장을 타깃으로 세계 10개국에  나가 있는 해외 지사와 함께, 세계적인 모바일 MMORPG 배출을 위해 힘을 모으겠습니다."

뉴스비전e 김호성입니다. 

김호성 기자  newsvision-e@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비전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게임뷰] 게임빌 "MMORPG '로열블러드' 사전예약자수 50만명 돌파...유튜브 조회 30만건"[게임뷰] 게임빌-컴투스, 신입사원들과 사랑의 연탄 나누기 봉사활동 진행[게임뷰] 게임빌 ‘로열블러드’, 사전오픈 하자마자 애플 무료 인기 순위 1위 등극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